헬로윈 키퍼 오브 더 세븐 키 파트 1 & 2 합본 (Helloween Keeper of the seven keys part 1 & 2 2 CD set )


혹시나 무언가 다를 것이 있을까 하는 마음에 구입하게 된 keeper of the seven keys part 1 & 2가 같이 들어 있는 일본 판 합본 입니다. 2cd도 얇은 것이 많은데 이건 쓸때 없이 두껍습니다. 기본적으로 4장 정도가 들어 갈 수 있는 케이스에 2개가 들어 있습니다. 왠지 좀 케이스 낭비로 생각이 드네요


그나저나 일본의 이런 매니아들을 노리는 행위는 정말 짜증이 날 정도로 별의 별 에디션 이렇게 붙여서 많이 도 나옵니다.


정규 앨범만 살 때는 몰랐는데 이들을 수집하려고 하다 보니 똑같은 앨범인데 리마스터링 이라던지 SHM-CD, 혹은 스페셜 에디션이라는 이름을 붙여 보너스 트랙 1곡이나 2곡 넣어주고 가격을 올려 받으니 참 지갑이 부담스럽기도 하고, 기분이 좀 그렇네요. 






스크롤을 내리시기 전에 추천 한번 부탁드립니다.






하여튼 이 합본은 사진처럼 부클릿에 파트 1과 2의 그림이 같이 들어가 있습니다. 절묘하게 창문넘어로 파트 2의 그림을 넣어 놨네요. 



케이스를 열어보면 안쪽에 부클릿이 들어 있습니다. 부클릿 보관 측면에선 나쁘진 않은 것 같습니다. 



부클릿이 있던 케이스를 넘기면 이렇게 생겼습니다. CD 상하지 말라고 스펀지를 넣은 듯 싶습니다.



부클릿을 펼쳐보면 헬로윈의 전형적인 마스코트를 이용한 그림들과 노래의 가사들 그리고 일본어로 된 해설이 들어 있고, 그동안 출시가 되었던 앨범들의 소개가 있습니다.



케이스도 두툼하고 음원도 리마스터링 되어서 출시된 이 완전 판 음반은 확실히 예전 과거 서울 음반에서 출시 된 것 보다는 음질이 좋습니다. 하지만 그 후에 앞서 소개 했던 리마스터링 에디션들이 출시가 되면서 이 음반의 의미가 많이 퇴색 되어 버린 것은 아쉬움이 남습니다. 하여튼 이 제품도 왠지 일본의 상술에 많이 놀아난 듯한 느낌을 주네요. 

 



모카쵸코
Music/Helloween Collection 2013.12.11 00:01
Powerd by Tistory, designed by criuce
rss